[이천] SK하이닉스, 이천시 서민층 가스안전환경 조성
[이천] SK하이닉스, 이천시 서민층 가스안전환경 조성
  • 이백상 기자
  • 승인 2019.05.14 2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 ‘서민층 노후 가스보일러 교체’ 업무 협약 체결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 최경규 관장, SK하이닉스 SHE담당 김형수 전무,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동부지사 박희준 지사장이 ‘서민층 노후 가스보일러 교체사업 업무협약’에 서명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 최경규 관장, SK하이닉스 SHE담당 김형수 전무,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동부지사 박희준 지사장이 ‘서민층 노후 가스보일러 교체사업 업무협약’에 서명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하이닉스는 14일 한국가스안전공사,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과 ‘서민층 노후 가스보일러 교체 사업 MOU’를 체결했다.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SK하이닉스 SHE담당 김형수 전무,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동부지사 박희준 지사장,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 최경규 관장, 이천시청 노인장애인과 민승례 과장 등이 참석했다.

노후 가스시설 개선사업은 작년 12월 발생한 강릉 펜션 보일러 사망사고를 비롯해 가스안전 사고가 사회적으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민-관 합동으로 지역의 가스안전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사업은 이천지역 소외계층 가정의 가스안전 사고를 선제적으로 예방할 뿐만 아니라 사회간접 일자리창출 및 경제활성화 등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 일환으로, SK하이닉스는 2년간 총 1억원의 노후 보일러 200개소 교체 비용을 지원하며, 한국가스안전공사와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은 가스사고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독거노인 등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대상을 발굴하고 단계적으로 노후 불량 가스보일러 교체 작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SK하이닉스 SHE담당 김형수 전무는 “안전사고는 사소한 부주의와 아주 작은 결함에서 비롯된다”며 “지역의 대표 기업으로서 어려운 환경에 있는 이웃에게 먼저 다가가 위험요소를 제거함으로써 지역의 안전 문화를 정착시키고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