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민방위 1차 보충교육 잠정 연기
여주시 민방위 1차 보충교육 잠정 연기
  • 서희신문
  • 승인 2019.09.25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인한 민방위 보충교육 연기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난 16일 파주시 농가에서 첫 발생한 이후 현재 경기도 전역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중인 가운데, 여주시가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실시 예정이었던 여주시 민방위 1차 보충교육을 잠정 연기시켰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추후 민방위 대원들을 대상으로 하는 보충교육은 현 사태가 진정되는 시점에 시민안전과 민방위팀 주관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